공천 취소 사태 관련 반성의 거리 인사 펼쳐

더불어민주당 세종시 갑지역구 시의원 일동은 28일 오전 나성동현대자동차사거리와 어진교차로에서 ‘더 나은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는 거리인사를 펼쳤다. 사진=민주당 제공
더불어민주당 세종시 갑지역구 시의원 일동은 28일 오전 나성동현대자동차사거리와 어진교차로에서 ‘더 나은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는 거리인사를 펼쳤다. 사진=민주당 제공

[Oye!뉴스 강대묵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세종시의회 의원들이 ‘세종갑 공천 취소 사태’와 관련 세종시민들께 고개를 숙였다.

더불어민주당 세종시 갑 지역구 시의원 일동은 선거운동 시작일인 28일 오전 나성동현대자동차사거리와 어진교차로에서 시민께 ‘더 나은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담아 거리인사를 펼쳤다.

이날 강준현 세종시(을) 국회의원 후보가 책임을 통감하고 갑지역 의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선거유세 첫날임에도 불구하고 거리인사에 동참했다. 조상호 전 세종시 경제부시장도 인사에 함께했다.

민주당 갑지역 시의원 일동은 “세종시갑 민주당 후보의 불찰로 발생한 공천 취소는 시민과 당원 여러분께 실망감과 허탈감을 안겨드렸다”며 “당의 일원으로 막중한 책임이 있는 갑지역 시의원들이 선거기간 중 사과의 마음을 담아 거리인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반성하고 ‘더 나은 민주당’이 되도록 결연한 의지를 갖고 노력하겠다”며 “이번 총선은 윤석열정권 폭주를 제대로 심판해야 하는 선거임으로 세종시갑 시의원 모두 결집해 강준현 세종을 국회의원 후보의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비록 민주당 갑지역 후보는 없지만 소중한 비례대표 선출을 위해 시민 여러분께서 적극적인 투표로 동참해주실 당부드린다”며 “검찰독재정권을 심판하고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기 위한 이번 선거에 함께 힘을 모아달라”고 덧붙였다.

강대묵 기자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Oye!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