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48 그랜드플랜 10대 핵심과제 선정
초광역·과학경제도시·환경문화 허브화
초연결 메가시티 위한 교통생태계 조성
동북부권 신성장거점 조성 계획 등 담겨

10대 핵심과제. 대전시 제공.
10대 핵심과제. 대전시 제공.

[Oye!뉴스 박영문 기자] 과감한 혁신, 새로운 기회, 세계로 도약하는 대전을 비전으로 내건 ‘대전 미래 전략 2048 그랜드플랜’은 초광역·과학경제도시, 환경문화 허브화가 핵심이다.

특히 10대 과제는 광역공간거점, 초연결 첨단교통, 균형발전, 과학산업, 우주국방 등 다양한 분야의 어젠다를 내포하고 있다.

11일 대전시에 따르면 10대 핵심 과제 중 신성장산업 융복합 밸리 조성은 충청권 메가시티를 아우르는 산업 생태계 조성이 골자다.

지역 간 산업기능을 분담하고 특화, 상호보완적 네트워크 구축과 함께 R&D(연구개발) 성과 등 연계 확산과 수직적·수평적 가치 사슬 연결이 추진된다.

또 충청권 메가시티를 한 데 묶는 교통 생태계 조성을 통해 초연결 메가시티 실현에 한 발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세부적으로는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 신교통수단을 포함한 지능형교통체계 구축과 대전을 중심으로 한 광역교통망 확충(UAM 항공망 구축, 광역철도 신설 등) 등이 담겼다.

또 대덕구 연축지구 및 신대지구 일원은 공간 혁신창조를 통해 대전 동북부권 신성장거점으로 조성될 전망이다.

연축지구와 신대지구를 잇는 입체복합도시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및 물산업 클러스터가 조성될 예정이다.

여기에 대전역 지하입체복합 개발 등 대전역 일원 공간에 대한 혁신·창조 사업도 추진될 것으로 예상된다.

창업공간, 기업공간, 소통공간 등으로 구성된 생활·문화·경제 지하도시는 물론 초고층 랜드마크 건설, 입체복합역사 조성 등도 추진된다.

대전 미래 전략 2048 그랜드플랜에는 대덕연구개발특구 리뉴얼.대개조를 통한 글로벌 과학혁신협력특구 조성에 대한 내용도 포함됐다.

대덕연구개발특구 대개조 프로젝트(가칭) 추진으로 공간 효율화 및 기능 고도화를 이루겠다는 복안에서다. 연구-생산의 기능.공간적 통합을 위한 실증테스트 베드 확충도 병행될 예정이다.

이밖에 일자리+주거 패키지 지원 프로그램인 유스 앙상블(가칭, Youth-Ensemble) 추진 등도 10대 핵심 과제에 담겼다.

박영문 기자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Oye!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